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회개한 만큼 복을 받습니다.

박충권 목사

by 박충권 목사 2022. 8. 31. 07:11

본문

제목 : 회개한 만큼 복을 받습니다.
"주의 약속은 어떤 이들이 더디다고 생각하는 것 같이 더딘 것이 아니라 오직 주께서는 너희를 대하여 오래 참으사 아무도 멸망하지 아니하고 다 회개하기에 이르기를 원하시느니라." 베드로후서3:9

"내가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불러 회개시키러 왔노라."눅5:32

"인자가 온 것은 잃어버린 자를 찾아 구원하려 함이니라."눅19:10

"그가 모든 사람을 대신하여 죽으심은 살아 있는 자들로 하여금 다시는 그들 자신을 위하여 살지 않고 오직 그들을 대신하여 죽었다가 다시 살아나신 이를 위하여 살게 하려 함이라."고후5:15

예수그리스도께서 오신 목적은 회개시켜 천국으로 인도하기 위함입니다. 회개는 뉘우치고 고치는 것입니다. 회개는 십자가의 처음사랑 안에서 사는 것입니다. 그 사랑을 진실로 맛 본 사람들은 돌이켜 다시 태어난 삶을 살아냅니다.

"아브람이 구십구 세 때에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너는 내 앞에서 행하여 완전하라." 창 17:1

회개는 말씀대로 순종하여서 완전하게 되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처럼 완전하게 행하지 못한 것을 회개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알고 느껴야 회개기도가 시작됩니다. 근신하여 깨어나십시오. 두렵고 떨림으로 구원을 이루십시오.

하나님 보다 더 사랑한 것을 회개해야 합니다. 우상에게 절한 것을 고쳐야 합니다. 마음으로 미워한 것, 마음으로 살인을 품는 것을 고쳐야 합니다. 자살도 살인이며 낙태도 살인입니다. 마음 속에 음란도 멈추어야 됩니다.

비판의 죄를 먹지 않아야 합니다. 이웃에게 욕하고 분낸 것을 회개해고 사과하십시오. 음란 죄를 회개하십시오. 간음을 회개하십시오. 온 사회가 음란 병이 들었습니다. 노출병이 들었습니다. 이러고는 절대 구원은 없습니다. 진노의 대상 일 뿐입니다.

노출을 삼가하십시오. 노출은 사람들을 음란으로 밀어넣는 것입니다. 거룩해야 합니다. 온전해야 합니다. 거룩은 회개하고 회개의 마땅한 일을 하는 것입니다. 거룩의 열매가 맺힙니다. 회개는 예수그리스도의 말씀에 순종하는 것입니다.

불순종의 진노의 잔은 너무나 큰 형벌입니다. 지금 고쳐져야 합니다. 지금 행하셔야 합니다. 낮아지십시오. 영광 받지 마십시오. 자랑하지 마십시오. 오직 하나님께만 보이십시오. 그래야 상이 없어지지 않고 남았있습니다. 나팔을 부는 순간 슬프게 됩니다.

부동산 투기하지 마십시오. 부동산 투기는 가난한 자의 집을 빼앗는 것이 됩니다. 주식 투자도 오직 선한 마음으로 하십시오. 내가 주식으로 갑자기 돈을 벌면 다른 누군가는 쓰라린 눈물을 흘립니다. 은행의 이자도 적게 받으십시오.

이자를 많이 받으면 누군가는 대출로 비싼 이자를 감당해야 합니다. 선한 일이 집값이 오르는 것이겠습니까? 오히려 집값이 떨어지길 기도하십시오. 가난한 자에게도 집이 생기길 기도하십시오. 이것이 회개의 합당한 열매이며 세상과 구별이 된 거룩입니다.

사도들과 초대교회는 분명히 우리와 달랐습니다. 그들은 오로지 기도하기에 힘썼고 오히려 자기 소유를 팔아서 사도들께 맡기고 흩여져서 복음을 전하였습니다.

진실로 예수그리스도를 만난 사람들은 다릅니다. 세상 목적이 없어지고 오직 예수그리스도의 꿈으로 살아갑니다. 우리도 이제는 달라지셔야 합니다.

반드시 달라지셔야 복을 받습니다. 믿음은 대충 되어지지 않습니다. 세상의 법보다 무섭습니다. 지키지 않으면 그 댓가가 참혹합니다. 불 순종은 이미 대홍수 심판과 소돔과 고모라 심판, 광야 40년의 죽음과 고난, 이스라엘의 고난이 있었습니다.

이제는 지옥 심판이 기다리고 있음을 명확하게 아십시오. 우리가 모른다고 그냥 지나가지 않습니다. 편하게 죽는다고 천국에 가는 것이 절대 아닙니다. 이 사실을 지금 아십시오. 그리고 하나님께 회개기도를 드리십시오. 이것이 오직 사는 유일한 길이요 복받는 한 길입니다.

이 복을 넘치도록 충만히 받으시는 저와 여러분이 되시기를 예수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축원드립니다. 아멘
평택성원교회 박충권 목사드림

'박충권 목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믿음의 혁신  (0) 2022.09.02
오직 예수그리스도께 합당한 자로  (0) 2022.09.01
시련을 이겨내는 능력  (0) 2022.08.30
십자가를 지신 이유  (0) 2022.08.29
예수그리스도의 꿈으로 사는 것  (0) 2022.08.28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